모텔에서 단체로 마약한 20대 女 사망

사회/종합

모텔에서 단체로 마약한 20대 女 사망

최춘식 기자  II   기사승인 : 2023.08.16 13:12

여성 2명, 남성 1명 단체로 마약 투여

A씨 마약 투여 뒤 호흡 정지


엔티뉴스 사회/종합 ㅡ  마약을 맞은 20대 여성이 숨지는 사건이 경남 진주에서 벌어졌다.


16일 진주경찰서와 진주소방서에 따르면 지난 14일 오후 4시 39분쯤 진주의 한 모텔에서 20대 여성 A씨가 의식이 없다는 신고가 접수됐다. 신고를 받고 구급대원이 현장에 출동했지만 A씨는 이미 숨진 상태였다.



경찰 조사결과, A씨 등 20대 여성 2명과 50대 남성 1명이 함께 모텔에 투숙해 마약을 투여한 것으로 드러났다. 마약을 투여한 후 A씨가 호흡을 하지 않아 함께 있던 일행이 소방서 119에 구조 요청을 한 것이다.


경찰은 이들에 대한 수사와 A씨의 정확한 사망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.



C0-Left_basic1.jpg



엔티뉴스 의  콘텐츠및 기사를 허락 없이 무단 복사/전재/배포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.   

#엔티뉴스 #nt뉴스


0 의견

= 근거없는 악성댓글은 처벌 받을수 있습니다.
= 작성자 IP 저장되며 관리자 접속시 노출됨
  
  
데이터가 없습니다
   
 


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